>   말씀   >   목회자코너

목회자코너

성경적 교회를 세웁시다!
2020-01-11 16:01:12
서주만
조회수   152
작성일 2020-01-12
목회자 김재일목사

백석신학대학교 홍인규교수님은 초대 로마교회에는 적어도 세 개의 가정교회가 있었다고 합니다. ① 브리스가와 아굴라의 집에서 모이는 가정교회입니다(로마서 16:3,5). ② 아순그리도와 블레곤과 허메와 바드로바와 허마와 그리고 그들과 함께 있는 형제들의 교회입니다(롬 16:14). ③ 빌롤로고와 율리아와 네레오와 그 자매와 올름바와 그리고 그들과 함께 있는 성도의 교회입니다(로마서 16:15). 그 가정교회들이 모여 로마교회라는 지역교회를 이루었다고 합니다. 

신약 성경에 나타난 교회는 가정에서 모였습니다. 그 가정교회들이 모여 지역교회를 이루었습니다. 그러므로 가정교회는 신약교회의 회복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국제가정교회사역원에서는 가정교회를 아래와 같이 정의하고 있습니다. 

“신약교회의 원형을 회복하기 위하여, 평신도가 지도자가 되어, 가정집에서, 6~12명이, 매주 한 번 이상 모이는, 교회의 본질적인 기능(예배, 교육, 교제, 봉사, 전도, 선교 등)을 다하는 기초 공동체인 목장으로 이루어진 공동체” 

가정교회를 좀 더 깊이 이해하기 위해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그것은 가정교회의 ‘세 축과 네 기둥’ 입니다. 컴퓨터에 비유하면 세 축은 하드웨어이며, 네 기둥은 소프트웨어입니다. 이 세 축과 네 기둥으로 가정교회는 움직이고 건강하게 세워집니다. 

세 축은 첫째, ‘목장모임’입니다. 매주 한 번 이상 신자들과 비신자들이 함께 모여서 삶을 나눕니다. 함께 모여 식사를 하고 지난 주일에 받은 말씀의 은혜와 역사하심을 나누고, 함께 기도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둘째, ‘삶 공부’입니다. 지적인 면을 만족시켜 주는 삶 공부는 복음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신앙의 기초를 다지게 합니다. 셋째, 주일 ‘연합예배’입니다. 예배를 통해 하나님의 임재를 경험하며 하나님 앞에서 결단과 결심을 하게 만들어 세상을 향해 담대히 나아가게 합니다.

네 기둥은 첫째, ‘교회의 존재목적’입니다. 교회의 존재목적을 영혼 구원하여 제자 삼는 것에 우선순위를 둡니다(마태복음 28:19절). 둘째, ‘본을 보이는 제자훈련’입니다. 예수님의 제자양육은 삶으로 가르치는 보고배우는 방법이었습니다(마가복음 3:14~15절). 셋째, ‘성경적인 사역분담’입니다. 예수님을 머리로 한 지체로서 모든 성도들이 성경적인 사역분담을 통해 지체로서의 사명을 함께 감당하는 것입니다(에베소서 4:11~12절). 넷째, ‘종의 리더십’입니다. 담임목사를 비롯한 목자목녀 등 교회 리더들은 예수님께서 보여주신 섬김의 리더십을 통해 교회를 세워갑니다(마가복음 10:44~45절).

우리 성안교회는 하나님께서 이 땅 가운데 꿈꾸시고 허락하신 교회를 세우고자 목자목녀를 중심으로 목장교회를 세워가는 건강하고 아름다운 교회입니다. 목장을 섬겨주는 목자목녀들과  초원지기부부들의 섬김에 감사를 드립니다. 함께 목장을 세워가는 모든 성안교회 가족들에게 감사를 드리며 하늘 복을 빕니다! 

댓글

번호 제목 목회자 작성일 조회수
66 고난의 때를 지나 부활의 날을 소망합니다. 김재일목사 2020-04-05 47
65 담임목사는 이렇게 지내고 있습니다. 김재일목사 2020-03-29 85
64 깨어서 항상 준비하십시오. 김재일목사 2020-03-22 76
63 하나님께 엎드려 은혜를 구합시다. 김재일목사 2020-03-14 105
62 현장예배와 영상예배를 선택해서 드리십시오. 김재일목사 2020-03-08 125
61 예배는 멈추지 않습니다. 김재일목사 2020-03-01 119
60 바이러스와의 전쟁 김재일목사 2020-02-23 144
59 몸이 기억할 때까지 김재일목사 2020-02-16 83
58 부흥사경회를 합니다. 김재일목사 2020-02-09 107
57 느헤미야서를 설교합니다. 김재일목사 2020-02-02 88
56 목장모임은 이렇게 합니다. 김재일목사 2020-01-26 134
55 성경적 교회를 세우는 네 기둥 김재일목사 2020-01-19 95
54 성경적 교회를 세웁시다! 김재일목사 2020-01-12 152
53 2020 말씀과 기도로 거룩하여지는 교회 김재일목사 2019-12-29 148
52 가정이 무너지면 사회도 무너집니다. 김재일목사 2019-12-22 168
1 2 3 4 5